뽐뿌

뉴스
  •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경제뉴스
  • 사회/문화뉴스
  • 라이프/여행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IT/테크 > 분류
  • 뽐뿌뉴스
  • 아크로팬
  • 테크홀릭
  • 잡플래닛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 "기업의 임무는 사회공헌 부터"-코로나19 전사적 지원
techholic 테크홀릭 | 2020-03-26 18:30 | 조회 : 208 / 추천 : 0
1585215009_190107_image.jpg (8.6 KB)1585215009_190107_contents0.png (254.3 KB)

[테크홀릭]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이 "기업의 임무는 사회적 공헌에서 부터 시작된다"는 경영 철학에 따라 전사적 코로나19 지원책을 내놓았다.

먼저 지난 3월 9일에는 코로나19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 등 파트너사에 80여억원을 직접 지원하고, 생산 협력사에 2천억 원의 대금 결제를 돕는 지원책을 발표했다.

해당 지원책은 아리따움과 이니스프리, 에뛰드 등 가맹점과 상생하기 위해 32억 원 규모로 제품을 특별 환입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방문판매 경로에선 카운셀러 소득 보전 및 영업활동 지원에 15억 원을 사용하고, 카운셀러 면역력 강화를 위해 15억 원 상당의 건강기능식품도 제공한다. 이 밖에 거래처 판촉물 지원, 수금제도 변경 등 다양한 형태로 추가 20억 원을 집행한다.

SCM 협력사에는 2천억 원 규모의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하거나 선결제해 자금 운용의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코로나19 사태 초기부터 가맹점을 비롯한 현장 판매사원들과 국내외 임직원들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등 개인 위생용품을 무상 지급한 바 있다. 정부의 공적 마스크 정책이 시행된 이후에는 세탁해 여러 차례 쓸 수 있는 프리미엄 마스크 4만 5천여 개를 확보해 국내외 임직원과 카운셀러, 가맹점, 도급사 등 전 이해관계자에게 지급했다.
 
이와는 별도로 아모레퍼시픽그룹은 2월 27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복구에 동참하기 위해 총 5억 원 상당의 현금과 현물을 기탁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의 기탁금은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컸던 대구경북 지역 의료진에 주로 쓰일 예정으로, 5억 원 중 현금 3억 원은 방호복, 장갑, 체온계 등 의료용품 구매에 사용한다. 2억 원 상당의 현물은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되는 바이탈뷰티 명작수 제품으로, 대구경북 의료진에게 전달되었다.

아모레퍼시픽그룹 서경배 대표이사 회장은 “코로나19는 전 세계 모두가 힘을 모아 함께 극복해야 하는, 중대한 국면을 맞았다”면서 “아모레퍼시픽그룹도 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그룹 구성원을 비롯해 여러 피해자와 가족들, 특히 현장에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들을 돕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모래퍼시픽 #서경배 #코로나19 #지원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회장(사진=아모레퍼시픽)

ⓒ Techholic(http://www.techholic.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공지사항 링크모음 PC버전 절약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PPOMPPU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