뽐뿌

포럼 > 수영포럼
  • 수영포럼
  • 생활스포츠
  • 스킨/스쿠버

수영 3개월 후기..(사진포함)
마르코판타니 | 2018-10-15 10:35 | 조회 : 21315 / 추천 : 7
zzzzzzzzz.jpg (290.7 KB)


 

 


 일단 수영 시작 몸무게는 88이였습니다.. 완전 돼지..ㅋ  저 키는 171이예요..


 

 8월에 이래선 안되겠다 싶어 새벽반 등록을합니다.

 

 자유영 배영 평영 까지는 초등학교 때 배워 자신있었지만 20년 만에 찾아간 현실은 그런거 없음..ㅋㅋ

 

 다 힘들었어요. 홀랑 벗고 수영장 들어가는것도 적응 안되었고, 제가 시력이 굉장이 나쁩니다. -9옵티..

 

 도수 수경도 불편하구 그냥 물속만 들어가면 패닉이였음.

 

 그래도 시작이 반이라했나요? 하루도 빠짐없이 매일 매일 수영장 가니, 물이랑은 좀 친해져서 재미가 조금 붙더라고요.

 

 처음에는 어깨도 전에 다쳐서 잘 안돌아가고(싸이클 낙차), 허리도 안좋았습니다.

 

 그래도 첫달, 수영 갔다오면 하루종일 입맛이 없어서( 물을 많이 먹었습니다. 배탈도 잘 나구.. ㅠㅠ) 88->78까지 내려옴..

 

 강사 선생님도 살빠진거 같다고 칭찬해줌.. 

 

 

 

 두번째 달, 중급반 등록. 여기 수영장은 레인이 18m여서 재미가 하나도 없음.. 전에 수영장은 25미터, 50미터 레인도 있었거든요.

 

 18m가니라인을 가니 첫달 열심히 다닌게 효과가 나더라고요. 호흡도 어느정도 트이고, 저는 호흡을 음 ~파로 안하구, 호흡할려고 고개돌리기직전에 뱉고 마셔요. 이렇게 하니 호흡도 좀 편해 지더라고요.. 

 

 평영 배우고, 평영 무릅 유연성 0%여서 웨지킥으로 대체..  강습은 웝킥으로 알려주더라고요.  자유영, 배영은 어느정도 와리가리 될정도로 됨.

 

 1번은 부담스럽고 2번정도에서 서서 열심히 강습 받음. 

 

 몸무게는 78에서 74,73 왔다 갔다 했습니다. 식단은 따로 챙겨 먹은건 없고, 그냥 집밥 먹었습니다.

 

 

 

 셋째달, 상급반 가니 재미가 하나도 없음 ㅠㅠ. 난 접영도 못하는데 첫날부터 접영을 하더라고요. 꿀렁 꿀렁 웨이브랑 양팔접영을..

 

 3일동안은 혼자 평영하구.. 접영 꿀렁 꿀렁 알려주더라고요. 정말 수영장은 고인물과 친목의 향연..

 

 살짝 흥미를 잃을 뻔하다가, 혼자 유튜브 보고 접영 연습했습니다. 그래도 접영 잘 안되네요. 한팔 접영은 잘되는데 어깨가 잘 안돌아가네요.ㅠㅠ

 오른 쪽어꺠는 회전이 잘되는데 왼쪽은 유연성 자체가.. 한번 다쳐서 그런가? 누군가가 나의 자세를 찍어준다면 금방 늘것 같은데

 

 이건뭐 제대로 하는건지 알수가 없음. 아는 사람이 없어서 뒷사람한테 물을수도 없고 아무튼 그랬어요.

 

 초급 중급 때는 뒤에 사람사귀어서 뒷사람한테 계속 물어봤거든요. 간단하게 자세가 어떻다.. 그런거?

 

 

 

ps-일단은 수영하면서 느낀점은, 초급에서 중급 고급 순차적으로 올라가면 아는 사람도 있고, 재미도 빨리 붙일수 있다?

 

    근데 저는 친목 별로 안좋아해서 사람을 막사귀고 그러진 않았어요. 계속 시간타임을 옮겨서 수영만 열심히 하고왔어요.

 

    강사는 젊은 20대 30대 보다는 나이 좀 있으신 40대가 좋았다.

 

    초급반 삼촌 뻘 강사님이 제일 좋았어요. 친절하구, 구수하고, 그리고 짬이 뭔지 느껴지는 분이였음.

 

    이건 좀 위험한 발언이지만, 몇 젊은 강사의 경우 제가 싫어하는 유형이 조.. 

    

    전 프로페셔널 하고, 진지하게 수영 알려주시는분이 좋은데

 

    아무래도 불타는 청춘이니 어린 여자 애들을 편애하는게 보여서 보기 안좋았음.. 어떻게 함 해볼라고.. 티나게..

 

 

 

 

 

   88->70까지 감량 성공했고요.. 살 빠진 이유를 분석해보니.. 

    

  저의 경우 꾸준히 더러운 수영물을 먹으니 밥맛이 떨어져서 식사량이 전반적으로 줄어서 굶으면서 다이어트 한거 같아 바람직하게 살을 뺸건 아닙니다. 그리고, 끊었던 담배도 피다보니 ㅠㅠ.. 더더욱 살이 빠진듯.. 바람직한 다이어트 아닙니다. 

 

 

 아침 공복 수영 했고, 점심도 많이 안먹었어요. 원래 식사량의 2/1정도. 저녁도 2/1정도.. 

 회식이나 술먹을때는 안주 별로 안먹고, 쏘맥 빨리 먹고 빨리 기절했습니다.

 돼지였을때 사진은 제가 이별을 최근에 해서 사진을 다 지워버려서 없네요.

 

 

위에꺼는 74일때구요.. 위에는 74, 밑에는 71. 조금 차이가 나긴하네요. 88일때 사진이 있어야 다이어트 하시는분들 동기부여가 될텐데.. 찾아보겠습니다. 모두들 즐거운 수영하시고요, 유튜브도 보시면 수영자료 정말 많아요. 콧털 외국인 아저씨랑, 국가대표 남자분이랑 러블리수영인가? 그분 꺼 많은 도움 받았습니다.

 

마지막으로 수영이 제일 좋았던 점은 아무생각 없이 내 몸에 집중할 수 있어서 정신적으로 도움 많이 되었어요.

 

 신기한점이 정말 스트레스 많이 받고 수영하면서 생각이 많아지면 호흡도 안되고 시간도 안갔어요. 아무생각 없이 뇌를 비울때가 수영이 더 재밌고 잘되었습니다. 

 

 

zzzzzzzzz.jpg


 

 

 

 

 

 

  

2018-10-16 01:03:06에 최종 수정되었습니다. (8회)

솜솜투정 다른의견 3 추천 0
매끈한 몸매가 되었군요~
王자가 보입니다!
2018-10-15 10:41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급격히 빼니. 살이 푸석푸석합니다. 천천히..웨이트 병행해서 다이어트하시면 더 도움 되실듯..
2018-10-15 10:45 | 덧글
솜솜투정 다른의견 0 추천 0
수영 4개월차 82→75로 감량했답니다~
2018-10-15 11:14 | 덧글
ghdi430 다른의견 0 추천 0
비추 3개 ㅋㅋㅋㅋ왤캐웃기지 ㅋㅋㅋ
2018-10-15 22:54 | 덧글
솜솜투정 다른의견 0 추천 0
제 댓글에 왜 비추가 3개나 달렸는지...ㅠㅠ
2018-10-15 23:30 | 덧글
themanofGod 다른의견 0 추천 0
원래 수영하면 힘들어서 많이 먹는데~~~
대단하시네요~~~
2018-10-15 14:43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입맛이 없어요 ㅠㅠㅠㅠ 의욕도 없고 ㅠㅠㅠㅠ
2018-10-16 00:49 | 덧글
물개지욱 다른의견 0 추천 0
와 멋져요 이런 후기 감동입니다 ^^
2018-10-15 15:59 | 덧글
물개지욱 다른의견 0 추천 0
조회수 실화인가요 ㅎㄷㄷ
수포 흥하네요♥
2018-10-15 23:41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술먹고 오니 헐...ㅡㅡ;;
2018-10-16 00:49 | 덧글
개똥父 다른의견 0 추천 0
인증샷엔 무조건 추천이죠!!!
2018-10-15 16:16 | 덧글
Homebuddy 다른의견 0 추천 0
대단하세요. 저도 초반6개월에 7kg 정도 뺏지만 거의 안 빠지는 사람들이
대부분이에요. 친목은 저도 사절합니다.
강사들도 회원이 너무 많으면 일일이 봐 줄 수 없겠더라구요. 한달에 한두번 정도 개인적인 피드백 받아도 좋겠어요. 현재 세 강사분한테 배우는데 (제가 매일 갑니다) 관찰력 좋은 38세 강사가 젤 낫더군요. 입수하지 않고 위에서 보기만 하는데도 문제점 정확히 찝어내서 교정방법도 쉽게 가르쳐줘서 개인강습 받고 싶을 정도입니다.
2018-10-15 19:55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친구 중에 잘하는 친구가 있어서 더 빨리 재미를 붙인거 같아요 ㅎ
2018-10-16 00:49 | 덧글
푸레 다른의견 0 추천 0
원래 운동하시던 분이라서 그런지 금방금방 잘 따라오시네요
계속 화이팅입니다
2018-10-15 20:52 | 덧글
아침달 다른의견 0 추천 0
수영이 요령을 터득하면 다시 살찔수있는데 반이 올라갈수록 훈련량을 늘리셔야 할거에요
2018-10-15 20:59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네~~~~~~!
2018-10-16 00:48 | 덧글
JinHonai 다른의견 1 추천 2
음 ㅠ 측만증 치료가 우선아닐까요?
2018-10-15 20:59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삐딱하게 찍혔어용 바른자세 유지하겠습니다
2018-10-16 00:48 | 덧글
청운관 다른의견 0 추천 0
물속에서 아무 생각없이, 혹은 잡생각하면서 수영 한시간..
샤워 후 맞는 찬 바람..
수영의 진정한 맛인듯해요. 화이팅입니다~!
2018-10-15 21:00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맞습니다.. 정말.. 휴대폰도 없구.. 수모 수경 수영복..

감기 조심하세요 ~
2018-10-16 00:47 | 덧글
**익명을 요구하셨습니다.** 다른의견 0 추천 0
수영장은 꼭 지자체에서 하는 수영장 다니세여

사설수영장에서하는건 물관리 엉망입니다 돈아낄려고..

시에서 하는 수영장은 물이 깨끗합니다

사설은 몇년에한번 물 뺍니다
2018-10-15 21:00 | 덧글
v파벨v 다른의견 1 추천 1
꼭 그렇지도 않아요. 부산 해운대 교육청 수영장 물 더러워서 회원들 데모하러 교육청장 실 찾아가고.. 힘들어하시더라구요
2018-10-15 21:14 | 덧글
v파벨v 다른의견 1 추천 1
ㅋㅋㅋ 여기에 다른의견은 왜 먹이지?ㅋㅋㅋ 물 더러우면 항의하러 가면 안되나요? ㅋㅋㅋㅋ 참 이해가 안가네ㅋㅋ
2018-10-16 00:33 | 덧글
우근주 다른의견 0 추천 0
저..그런데 유재석씨랑 같은 과시네요!! 저 쪽 아래~~ㅎㅎ
2018-10-15 21:58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혐짤 죄송
2018-10-16 00:52 | 덧글
철밴드 다른의견 0 추천 0
너무 급하게 상급반 올리가지마세요,
대부분 중급 이상에서 무리하다 어깨 회전근 같은 부상 와서
중도 그만두시는 분도 많거든요, 제가 2년째 다니다 선수 동영상.보고 접영 따라하다 어깨 나가서 3개월째 휴식중 입니다 ㅜㅜ
2018-10-15 21:08 | 덧글
superskank 다른의견 0 추천 0
저도 어깨나가서 1년째수명못함
2018-10-15 22:06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저도 많이 아팠는데.. 어느순간부터 괜찮아지더라고요.. 다 놔버리니까 안아픔...
2018-10-16 00:52 | 덧글
랑꽁꽁 다른의견 0 추천 0
저는 마스터반에서 흥미를 잃어서 그만둔 케이스에여ㅎㅎ...
빡세기게 뺑뺑이만 하고 재미가 떨어지더라구요
종종 쉬는날에 수영장에서 왔다갔다하긴하지만
그만둔지 쫌 지나니깐 많이 까먹어버렸다는ㅠㅠㅠㅜ
열심히 하셔서 목표 꼭 이루길 응원할게요~~!
2018-10-15 21:15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감사합니다.. 7월에 멘탈이 엉망이였는데, 이제 좀 정상으로 돌아오네요.. 수영이 정말 큰 도움 준거 같습니다..
2018-10-16 00:58 | 덧글
너구리팬더ㅋㅋ 다른의견 0 추천 0
전 6년차인데 오히려 몸무게가 늘었어요ㅡㅡ
172센티 81에서 84로...운동량은 무지 많은데 그만큼 먹는건지...
살은 안빠졌지만 폐활량 좋은 건강한 돼지가 된것 같다는ㅠ
2018-10-15 21:27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제가 전에 피티 받을때 그랬어요.. 걍 건강한 돼지..
여자친구 없으니 외식을 안해서 빠지나 봐요 ㅋㅋ
2018-10-16 00:46 | 덧글
FataMorgana 다른의견 0 추천 1
저는 수영하니 살 찌더군요.
밥맛이 좋아져서 ㅎㅎㅎ
2018-10-15 21:30 | 덧글
!OvO! 다른의견 0 추천 0
식사량을 절반으로 줄이신거죠..? 1/2만큼이요..?
2018-10-15 21:35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입맛이 없어서.. 많이 안먹었어요... 위가 줄었나 아니면 심리적인 요인 아닐까 싶습니다..
2018-10-16 00:40 | 덧글
랩시리즈3 다른의견 0 추천 0
수영 3년했습니다 수영이 진짜 좋은 운동입니다 신진대사량 넘사벽됐어요
2018-10-15 21:40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물속에서 어푸어푸 하는게 너무 재밌네요.. 물잡이도 재밌고
2018-10-16 00:51 | 덧글
퍼피 다른의견 0 추천 0
동기부여 되네요!
2018-10-15 21:42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다행이네요 화이팅.!
2018-10-16 00:50 | 덧글
미친사자 다른의견 0 추천 0
수고했어요.

담배가 대사량을 늘려서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긴 합니다. 뭐 흡연권장은 아니고요...

아시겠지만 지방은 물에 잘 뜹니다. 근육형으로 잘 뜨고 싶어요.

전 수력 1년차 진짜 아무것도 아니지만, 제가 보기엔 지도자들이 당신 생각하는 것만큼 그 따위로 편협하지 않습니다.

좋은 말만 하고, 칭찬만 해주고 그런게 좋은게 좋은거긴 한데, 이게 사실이다보니...

그래도 수고했어요.
2018-10-15 22:43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다 좋으신 분들이였어요.. 기분 상하셨다면 미안해요~
2018-10-16 00:59 | 덧글
뽕학 다른의견 0 추천 0
에구머니나 어떻게 한달에 10kg이나 줄이셨대요 헐 대단하십니다.
전 이제 수력 7개월인데 한달에 한 2~3kg씩만 줄였어요
지금 7개월째인데 18kg이 줄었네요.
키가 183cm인데 수영전에 106kg 나갔읍니다. 지금은 87~88정도 유지합니다.
점심량 줄이고 저녁에는 수영하고 나서 5개월간 닭가슴살+야채+요거트 뿌려서 먹었더니 이젠 닭은 보기도 싫어요 ㅎ
지금은 두부를 전자렌지에 2분간 데워서 김치하고 먹읍니다 아주 맛납니다 막걸리 생각도 나고 ㅎㅎ
살빼실려고 수영 하시는 분들은 수영 후 허기가 많이 지기 때문에 많이들 드시는데
수영후에는 물과 과일위주로 드시면 도움 많이 되십니다.
특히 탄수화물은 정말 많이 줄이셔야 살 빠집니다
2018-10-15 23:16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네 맞습니다 즐거운 수영 하세요
2018-10-16 00:45 | 덧글
위즈덤하우스 다른의견 0 추천 0
자세가 삐딱하신건가.. 진짜 측만증 같이 보여요. 항상 바른자세유지!
2018-10-15 23:55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아 사진찍을때 삐딱하게 찍어서 그런가봐요
2018-10-16 00:36 | 덧글
수호27 다른의견 0 추천 0
시력이 저랑같으시네요ㅠㅠ
안경 벗으면 세상이 무서워서 수영배우는거 꿈도못꿨는데
수경에도 도수를 넣는군요
2018-10-16 01:38 | 덧글
동동주니어 다른의견 0 추천 0
원래 식사량의 2/1정도. 저녁도 2/1정도.
--------------------------------------
원래 식사량의 2배씩 드셨다는 얘기인가요?
2018-10-16 14:01 | 덧글
Soybeanmilk 다른의견 0 추천 0
전 수영하고나면 허기져서 오히려 살이 붙었는데 대단하시네요.
2018-10-16 23:47 | 덧글
kaos 다른의견 0 추천 0
담배핀다고 살빠지지 않습니다.
식욕에도 상관없구요.
오히려 복부지방이 늘어난다는 연구결과 있습니다.
2018-10-17 13:45 | 덧글
질러엇 다른의견 0 추천 0
시력이 저보다 나쁘시네요

저도 시력 안 좋아서 안경 항상 들고 다닙니다 ㅠ

도수 수경이 싼 게 얼마나 고맙던지
2018-10-17 14:01 | 덧글
마르코판타니 다른의견 0 추천 0
십만원할까봐 걱정했는데 저렴해서 천만다행..ㅋㅋ
2018-10-17 19:19 | 덧글

포럼 > 수영포럼
  • 수영포럼
  • 생활스포츠
  • 스킨/스쿠버

    / 703

    공지사항 링크모음 PC버전 절약모드

    로그인 회원가입

    PPOMPPU Cor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