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근방문

북마크

뉴스
  •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뉴스
  • 경제뉴스
  • 사회뉴스
  • 문화뉴스
  • 라이프뉴스
  • 여행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IT/테크 > 분류
  • 뽐뿌뉴스
  • 아크로팬
  • 테크홀릭
  • 잡플래닛

대우조선해양, 1분기 매출 1조2455억원·영업손실 4701억원
 뽐뿌뉴스 뽐뿌뉴스 | 2022-05-16 18:03 | 조회 : 72 / 추천 : 0
newhub_2019041311282458572_1555122504.jpg (16.8 KB)

아시아경제 기사제공 : 2022-05-16 18:03:23

[아시아경제 정동훈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올해 1분기 연결기준 실적공시를 통해 매출액 1조 2455억원, 영업손실 4701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같은 기간 당기순손실은 4918억원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매출액은 약 13% 증가했으나, 영업손실과 당기순손실 규모도 증가했다.


예상보다 저조한 실적은 원자재 가격의 급격한 상승으로 인한 탓이 크다.
강재를 포함한 자재 가격 및 외주비의 추가 상승으로 약 4000억원 규모의 공사손실충당금을 반영했다.
다만 전세계적으로 불확실한 상황이 지속되고 있지만, 3년치 안정적인 일감을 확보한 것은 긍정적이라는 것이 대우조선해양의 설명이다.


실제 대우조선해양은 4개월만에 46억1000만달러(약 5조 9238억원)를 수주해 올해 목표의 절반 이상을 달성했다.
특히 올해 수주한 선박 18척이 모두 이중연료추진선박으로 친환경선박분야에서도 독보적인 기술력을 과시하고 있어 향후 실적 개선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강재 및 기자재가, 외주비 상승 등으로 인한 선박 건조 비용의 증가로 조선업계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며 "LNG(액화천연가스)운반선, 이중연료추진선 등 고부가 제품의 수주확대, 원가절감, 생산성 향상 등을 통해 향후 수익성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아시아경제(www.asiae.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정치자유 / 자유게시판에 뉴스를 스크랩 할 수 있습니다. 스크랩하기 >
목록보기 코멘트작성 코멘트0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