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근방문

뉴스
  •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경제뉴스
  • 사회/문화뉴스
  • 라이프/여행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정치/경제 > 분류
  • 정치
  • 경제

과천·잠실 아파트 투기 의혹…문승욱 "어렸을 때 생각 짧았다" 2
 뽐뿌뉴스 정치 | 2021-05-04 19:39 | 조회 : 296 / 추천 : 0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가 4일 서울 여의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답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가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사과했다.
문 후보자는 4일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제가 어렸을 때 생각이 짧아서 한 일"이라며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다"고 말했다.
앞서 문 후보자 부부가 실거주하지 않는 아파트 2채를 매매해 7억원 상당 차익을 남겼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이철규 국민의힘 의원에 따르면, 문 후보자는 지난 1991년 4월 경기 과천 주공아파트를 1억2500만원에 매입했다.
이후 2009년 7억8200만원에 팔아 6억5700만원 시세차익을 거뒀다.
또 문 후보자 배우자는 지난 1991년 서울 잠실 시영아파트를 4600만원에 산 뒤 2002년 1억200만원에 팔아 5600만원 차익을 올렸다.
이철규 의원은 "당시 만 25세 갓 결혼한 사회초년생 부부가 장인 소유 아파트에 거주하면서 실거주하지 않는 아파트를 2채나 산 것은 투기로 볼 수밖에 없다"며 "증여세 탈루도 의심된다"고 말했다.
이에 문 후보자 측은 과천 아파트는 기존 전세금 9000만원에 대출금 3000만원, 예금 500만원으로 매입 자금을 충당했다고 설명했다.
또 잠실 아파트는 기존 전세금 2200만원, 예금 2400만원(피아노 반주 수입)으로 조달했다고 전했다.
한편, 문 후보자는 행정고시 33회로 공직에 입문해 산업통상자원부 시스템산업정책관, 중견기업정책관 등을 두루 거쳤다.
2018년 7월부터 지난해 5월까지는 정무직인 경남도 경제부지사를 지냈으며, 이후 직전까지 국무2차장을 역임했다.

노경조 기자 felizkj@ajunews.com
뉴스 스크랩을 하면 정치자유게시판에 게시글이 등록됩니다. 스크랩하기 >
뱃살뚱냥 다른의견 0 추천 0

18년치곤 차액이...

2021-05-04 19:55 * | 덧글
BJLOVE 다른의견 0 추천 0

이철규 국민의힘 의원은 22억1173만원이 늘었다.

1년만에 재산이 22억 늘었는데 저거 따지는 이철규는 어떻게 는건지? 왜 쓰지도 않을 토지는 가지고 있는지?

2021-05-04 19:57 * | 덧글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