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근방문

북마크

뉴스
  •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경제뉴스
  • 사회/문화뉴스
  • 라이프/여행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스포츠

'금의환향' 황선우, 다음 목표는 '파리올림픽!' [TF사진관]
 뽐뿌뉴스 2021-08-01 17:30 | 조회 : 150 / 추천 : 0
링크 : http://news.tf.co.kr/read/sports/18...
202178891627805729.jpg (0 KB)202172011627806280.jpg (0 KB) More files(4)...

더팩트 기사제공 : 2021-08-01 17:30:01
2020 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가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 뉴시스
2020 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가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 뉴시스

[더팩트ㅣ배정한 기자] 2020 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황선우가 1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

입국장 들어서는 황선우. / 뉴시스
입국장 들어서는 황선우. / 뉴시스

취재진과 팬들에게 인사하는 황선우. / 뉴시스
취재진과 팬들에게 인사하는 황선우. / 뉴시스

귀국 인터뷰 진행하는 황선우. / 뉴시스
귀국 인터뷰 진행하는 황선우. / 뉴시스

황선우는 귀국 인터뷰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서 후련한 생각이 들었다. 많은 분들의 응원 속에 행복하게 경기 치렀다"고 웃었다. 이어 "이번 대회를 통해 체계적인 웨이트 트레이닝의 필요성을 느꼈다"며 "일단 결승전에서 세계적인 선수들에 크게 뒤처지지 않으면서 내 경쟁력을 확인했다. 이번 대회를 발판으로 세계선수권, 아시안게임을 거쳐 파리올림픽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는 황선우. / 뉴시스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는 황선우. / 뉴시스

기념사진 촬영하는 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문승우와 이은지, 한다경, 황선우(왼쪽부터). / 뉴시스
기념사진 촬영하는 도쿄올림픽 수영 국가대표 문승우와 이은지, 한다경, 황선우(왼쪽부터). / 뉴시스

황선우는 남자 자유형 100m 결승에서 47초82로 5위,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5초26을 기록해 7위에 자리했다. 자유형 50m는 예선에 출전해 22초74로 전체 39위를 기록했다.

황선우는 100m 예선과 준결승을 통해 중국 닝저타오가 작성한 아시아 최고 기록(47초65)을 0.09초 앞당겼다. 또 200m 준결승에선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딴 박태환의 기록도 갈아치웠다.

hany@tf.co.kr


<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www.tf.co.kr)에 있으며,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
정치자유 / 자유게시판에 뉴스를 스크랩 할 수 있습니다. 스크랩하기 >

욕설, 상처를 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