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근방문

뉴스
  • 방송/연예뉴스
  • 스포츠뉴스
  • 정치/경제뉴스
  • 사회/문화뉴스
  • 라이프/여행뉴스
  • IT/테크
  • 뉴스참여
> 스포츠

수원 아길레온, 2년 연속 마스코트 반장…포항 쇠돌이·대구 리카 부반장
 뽐뿌뉴스 2021-05-04 21:39 | 조회 : 135 / 추천 : 0

제공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서울 박준범기자] 수원 삼성의 마스코트 ‘아길레온’이 2년 연속으로 팬들이 선정한 ‘마스코트 반장’으로 뽑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은 ‘K리그 마스코트 반장선거’는 K리그 22개 구단의 마스코트가 총출동해, 2021시즌 K리그 마스코트를 대표할 ‘반장’을 100% 팬투표로 뽑는 이벤트다.
이번 마스코트 반장선거는 실제 선거를 방불케 했다.
입후보 등록기간 중에는 구단별 후보 단일화 경선이 진행됐고, 독특한 유세 자료와 영상, 공약들이 제출됐다.
지난달 24일부터 4일까지 진행된 선거기기간 중에는 ▲경기장 현장 및 거리 유세, ▲마스코트 단독 SNS 계정 활동, ▲유명인들의 지지선언, ▲동맹 및 연합 유세 등 적극적인 홍보로 팬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했다.
투표 종료일인 4일 오후 7시부터 아프리카TV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개표방송을 통해 투표 결과가 발표됐다.

투표 결과 수원삼성의 마스코트인 아길레온이 총 2만8788표를 얻어 반장에 선출됐다.
이어서 포항 스틸러스의 ‘쇠돌이’가 총 2만3736표로 2위, 대구FC의 ‘리카’가 2만2613표로 3위를 차지해 부반장에 선출됐다.
이번 팬투표에서는 총 2만749명이 투표에 참여해, 지난해 1만2377명의 참여자 수를 훨씬 웃도는 열기를 보였다.
한편, 이번 개표방송에서는 지난 2005년 수원 구단이 주최한 마스코트 명칭 공모전에 응모하여 아길레온이라는 이름을 작명한 장호광님이 아길레온에게 반장 완장과 임명장을 수여하는 수상자로 나서 의미를 더했다.

beom2@sportsseoul.com
정치자유 / 자유게시판에 뉴스를 스크랩 할 수 있습니다. 스크랩하기 >

욕설, 모욕적인 표현 등 상처줄 수 있는 댓글은 삼가주세요.